포지션 I 이민하

2

포지션

 

발육이 더딘 마을에서 너무 자란 사람은 눈에 띈다
너는 외로움이 2미터까지 자랐다
누구를 마주 보든 그림자가 넘쳤다
누구든 빠져들 만한 깊이였다

누구든 돌아볼 만한 부피였다
누구에게든 들키고야 마는
세상에 하나밖에 없는 옷을 입고 있었다
행동이 느려지고 외로움은 더 뚱뚱해졌다

너는 운동을 시작했고 운이 좋으면 유니폼을 입을 수도 있다
외로움의 백넘버가 등골에 박히고
어디서나 촉망받는 프로가 되었다 현란한 개인기로
카메라 속에서 뛰거나 바다를 건너갈 수도 있고

검열관이 난입하는 마을에서도 선수답게
타인의 외로움과 몰래 뒹굴 수 있다
잘하면 밤새 끌어안고 어둠의 끝까지 튈 수도 있다

너는 외로움을 늘리려고 발돋움했다 바닥에서 바닥으로
발바닥을 반죽처럼 치대며 드리블을 하고
팔을 늘려 조금씩 수제비처럼 떼어 슛을 날린 후
텅 빈 코트에서 3인분의 외로움을 소화한다

곁눈질로 뻗어 나가는 롱 패스의 아름다움과
떠 있는 것의 곤두박질을 가볍게 안아 올리는
점프의 솟구침이란

한 그루의 백보드가 너를 새답게 하고
너는 바스켓 밑에 배치되었다
머물 수 없는 둥지를 오르내리며 빈손을 날개처럼 펴고

너는 공空 하나를 갖고서 시간의 알을 득점한다
숨이 턱 밑까지 차오르고 외로움이 쿵 쓰러질 때까지
잘하면 한평생 공중에 떠 있을 수도 있다


이민하 시인의 첫 번째 낭송 앨범 I 시간이 멈춘 듯이

error: Content is protected !!!